Paul Kim - 我知道我們會分手

헤어지자 했던 게
說著要分手的話
겨우 어제였는데 난 왜
原來就是昨天
아직 너의 집 앞을
但我為甚麼 還在你家門前
떠나지 못해 기다리는지
痴痴的等待 無法離開
아쉬움이 남아서
只剩下了遺憾
뭔가 하고 싶은 말이 더
還想多說些什麼
있는 것도 아닌데
但卻什麼都沒有
난 무엇을 원하는 건지
我是不是想得到些什麼

후회라고 하기엔
不是說後悔嗎
너무 단호했던 마음을
太過直白的心
너무 쉽게 받아들여
太過輕易地接受了
버린 것도 바보 같지만
雖然拋棄它有點像傻瓜
그리 어려울 것
卻太困難
하나 없을 것처럼 돌아선 난
似乎一無所有 轉身的我
헤어나지 못해
無法輕易分開
매일 밤 널 다시 부르고 있어
每天晚上又再次呼喚著你

이대로 보낼 수 없어 난
我無法就這樣送你離開
후회할 거 다 알고 있어
明明都知道會後悔
결국엔 또 다른 이유로
最後又會用其他的理由
헤어질 걸 알아 let me go
再次分開 let me go
헤어질 걸 알아 let me go
再次分開 let me gp

여기 까질까
就到此為止嗎
여기 까질까
在這裡畫下句點嗎

하고 싶은 대로 뭐든
一切都無法像想像的一樣
다 이룰 수 있을 것만 같아
全部都實現
큰소리치고선 축 내려앉은
說大話後
어깨가 가여워
就垂下的肩膀 真可憐
세상이 나를 등지고 외면하는 것만 같아
彷彿這世界背棄了我 對我視而不見
아무것도 아닌데
明明什麼都不是
다 잃은 기분이야
心情卻像是失去了一切

이대로 보낼 수 없단 걸
我無法就這樣送你離開
우린 너무 잘 알고 있어
我們雙方都太過明白
결국엔 똑같은 이유로
最後又會用其他的理由
헤어질 걸 알아 let me go
再次分開 let me go

헤어질 걸 알아 let me go
再次分開 let me go

다시 만나면
如果繼續下去
힘들 거 알아
我知道會很辛苦
또 헤어질걸
又會再次分開
더 아프겠지
這樣會更痛吧
나만 아플걸
與其這樣倒不如
그럴 바에야
讓我一個人心痛吧
그럴 바에야
與其這樣倒不如

우리 헤어져
我們 分手吧