楊多一 - 告白

 

미소짓던 그 표정이
露出微笑的那表情
시도 때도 없던 입맞춤이
時不時地親吻
주고받던 연락들이
來來回回的聯繫
아쉬움 가득한 헤어짐이
再也沒有滿是悔恨的分離
없어서 쌓여서
累積了
너의 모든 게
你的所有
더는 남아있질 않아
再也不會留下

어쩔 수 없는 걸 알면서도
明知無可奈何
놓을 수 없는 걸 아쉬움에
因為遺憾而無法放下
더는 너를 불러봐도
就算再怎麼呼喚著你
어떤 감정도 느껴지질 않아
也感受不到任何情感
그저 남아 있을 뿐인걸
就這樣留下而已

차가워진 그 표정이
變的冰冷的眼神
시도 때도 없는 다툼들이
時時刻刻都沒有的爭吵
주고받던 상처들이
來來回回的傷口
가끔은 미안한 마음들이
偶爾也覺得很抱歉
긴 시간 쌓여서
這段時間累積的
너의 모든 게
你的所有
더는 남아있질 않아
再也不會留下

어쩔 수 없는 걸 알면서도
明知無可奈何
놓을 수 없는 걸 아쉬움에
因為遺憾而無法放下
더는 너를 불러봐도
就算再怎麼呼喚著你
어떤 감정도 느껴지질 않아
也感受不到任何情感
그저 남아 있을 뿐인걸
就這樣留下而已

매일 그리던 네 모습도
每日思念你的模樣
더는 그려지지 않아
再也無法描繪
더는 널 원하지 않아
再也不想要你

어쩔 수 없는 이 마지막도
這無可奈何的盡頭
놓을 수 없는 네 모습조차
就連無法放下的你的模樣
더는 내겐 의미도 없어
對我來說卻再也沒有任何意義

미뤄왔던 일처럼 느껴져
感覺像是被推拖的事情
이젠 말해야 할 것 같아
現在該說出口了吧